전체보기

2020년 2월 18일 새벽설교(창 30:1-24) > 새벽설교

본문 바로가기

우면동교회

전체보기

새벽설교

  • HOME
  • >설교
  • >새벽설교

창세기 | 2020년 2월 18일 새벽설교(창 30:1-24)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면동교회
설교일
2020-02-18
조회
94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본문


1.  라헬이 자기가 야곱에게서 아들을 낳지 못함을 보고 그의 언니를 시기하여 야곱에게 이르되 내게 자식을 낳게 하라 그렇지 아니하면 내가 죽겠노라
2.  야곱이 라헬에게 성을 내어 이르되 그대를 임신하지 못하게 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내가 하나님을 대신하겠느냐
3.  라헬이 이르되 내 여종 빌하에게로 들어가라 그가 아들을 낳아 내 무릎에 두리니 그러면 나도 그로 말미암아 자식을 얻겠노라 하고
4.  그의 시녀 빌하를 남편에게 아내로 주매 야곱이 그에게로 들어갔더니
5.  빌하가 임신하여 야곱에게 아들을 낳은지라
6.  라헬이 이르되 하나님이 내 억울함을 푸시려고 내 호소를 들으사 내게 아들을 주셨다 하고 이로 말미암아 그의 이름을 단이라 하였으며
7.  라헬의 시녀 빌하가 다시 임신하여 둘째 아들을 야곱에게 낳으매
8.  라헬이 이르되 내가 언니와 크게 경쟁하여 이겼다 하고 그의 이름납달리라 하였더라
9.  레아가 자기의 출산이 멈춤을 보고 그의 시녀 실바를 데려다가 야곱에게 주어 아내로 삼게 하였더니
10.  레아의 시녀 실바가 야곱에게서 아들을 낳으매
11.  레아가 이르되 복되도다 하고 그의 이름이라 하였으며
12.  레아의 시녀 실바가 둘째 아들을 야곱에게 낳으매
13.  레아가 이르되 기쁘도다 모든 딸들이 나를 기쁜 자라 하리로다 하고 그의 이름을 아셀이라 하였더라
14.  ○밀 거둘 때 르우벤이 나가서 들에서 합환채를 얻어 그의 어머니 레아에게 드렸더니 라헬이 레아에게 이르되 언니의 아들의 합환채를 청구하노라
15.  레아가 그에게 이르되 네가 내 남편을 빼앗은 것이 작은 일이냐 그런데 네가 내 아들의 합환채도 빼앗고자 하느냐 라헬이 이르되 그러면 언니의 아들의 합환채 대신에 오늘 밤에 내 남편이 언니와 동침하리라 하니라
16.  저물 때에 야곱이 들에서 돌아오매 레아가 나와서 그를 영접하며 이르되 내게로 들어오라 내가 내 아들의 합환채로 당신을 샀노라 그 밤에 야곱이 그와 동침하였더라
17.  하나님이 레아소원을 들으셨으므로 그가 임신하여 다섯째 아들을 야곱에게 낳은지라
18.  레아가 이르되 내가 내 시녀를 내 남편에게 주었으므로 하나님이 내게 그 값을 주셨다 하고 그의 이름잇사갈이라 하였으며
19.  레아가 다시 임신하여 여섯째 아들을 야곱에게 낳은지라
20.  레아가 이르되 하나님이 내게 후한 선물을 주시도다 내가 남편에게 여섯 아들을 낳았으니 이제는 그가 나와 함께 살리라 하고 그의 이름스불론이라 하였으며
21.  그 후에 그가 딸을 낳고 그의 이름디나라 하였더라
22.  하나님이 라헬을 생각하신지라 하나님이 그의 소원을 들으시고 그의 태를 여셨으므로
23.  그가 임신하여 아들을 낳고 이르되 하나님이 내 부끄러움을 씻으셨다 하고
24.  이름을 요셉이라 하니 여호와는 다시 다른 아들을 내게 더하시기를 원하노라 하였더라